개천문화축제_하늘그림궁展
 
작성일 : 21-07-12 01:35
북부여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글쓴이 : 배달문화원
조회 : 216  

북부여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 서기전108년~서기전87년    

가. 고진(高辰)을 고구려후(高句麗侯)로 삼다.
서기전120년 신유년(辛酉年)에 장수를 보내어 우거(右渠)를 토벌하였으나 이로움이 없었다.
고진(高辰)을 발탁하여 서압록(西鴨綠)을 수비토록 하니 병력을 늘리고 많은 성책(城柵)을 설치하여 능히 우거(右渠)를 대비하는 데 공이 있었으므로 승진시켜 고구려후(高句麗侯)로 삼았다.

당시 위씨조선의 3대왕인 우거의 세력이 강했던 것이 되는데, 지금의 요하가 되는 서압록 지역을 고진(高辰)으로 하여금 지키게 하여 공을 세우니 고구려후로서 제후로 봉한 것이며, 일명 고리군왕(槀離郡王)이라고도 한다. 

고리(槀離)는 구려(句麗:구리)와 같은 소리를 나타낸 글자이며, 서기전1285년 이후에는 고씨(高氏)의 구려국(句麗國)이므로 또한 고구려(高句麗)라 하는 것이 되고, 후대에 구려국(句麗國)을 고리군(槀離郡)이라 부른 것이 된다. 

고주몽(高朱蒙) 성제(聖帝)의 고구려(高句麗)라는 국명은 가깝게는 해모수의 북부여(北扶餘)가 구려국 출신인 해모수(=고모수)의 나라이므로 일명 고구려이며, 멀게는 서기전1285년 고씨 단군 천왕이 다스리던 구려국에 고씨 천왕족(天王族)이 봉해져서 고구려라 할 수 있는 것이다.


나. 해성(海城) 이북 50리를 우거(右渠)에게 빼앗기다.
서기전118년 계해년(癸亥年)에 우거(右渠)의 도적들이 대거 침략하니 우리의 군대가 크게 패하여 해성(海城) 이북 50리의 땅을 모조리 우거의 땅이 되었다.
이때 우거왕이 동쪽으로 서압록(西鴨綠)이던 지금의 요하(遼河)를 건너와 장당경(藏唐京) 남쪽에 위치한 해성(海城) 평양의 북쪽 50리 땅을 차지하였던 것이 된다.


다. 해성(海城) 수복 실패
서기전117년 갑자년(甲子年)에 천왕께서 장군을 보내 성을 공격하였으나 석달이 걸려도 이기지 못하였다.


라. 해성(海城) 격파
서기전115년 병인년(丙寅年)에 천왕께서 몸소 정예군 5,000을 이끌고 습격하여 해성(海城)을 격파하고 추격하여 살수(薩水)에 이르니 구려하(九黎河)의 동쪽은 모두가 항복해 왔다.

고우루 천왕께서 친히 군사 5,000을 거느리고 해성(海城)을 습격하여 우거(右渠)의 군대를 격파하고 남쪽으로 흐르는 살수(薩水) 유역을 수복하니, 우거의 군대가 물러나고 구려하의 동쪽이 북부여에 귀복하였던 것이다.

여기 구려하(九黎河)가 정확이 어느 강인지는 이름으로만 보면 불명하나, 서압록의 서쪽에 있는 강이 될 것이며, 구(九)라는 글자가 있어 아홉 갈래의 강이라고 보면 아마도 지금의 요하의 상류지역을 가리키는 것이 될 것인데, 소위 열하(烈河)라고 불리는 지역으로 보이며, 단군조선의 군국(君國)이던 구려국(句麗國)이 동서로 걸쳐 있는 지역이 될 것이다. 

역사적으로 구려하(九黎河)는 서안평(西安平) 부근에 있는 강으로서 지금의 서요하(西遼河) 상류 지역이 분명하게 된다. 한편, 요동반도 바로 서쪽에서 남으로 굽어 흐르는 요하 즉 서요하의 중하류 지역은 서압록(西鴨綠)이라 불렸으며, 지금의 압록강은 동압록(東鴨綠)이 불렸다. 
  

마. 좌원(坐原)에 목책(木柵)을 설치하다.
서기전114년 정묘년(丁卯年)에 목책(木柵)을 좌원(坐原)에 설치하고 군대를 남여(南閭)에 두어 이로써 뜻하지 않은 사태에 대비하게 하였다.

남여성(南閭城)을 수복한 것이 되는데, 서압록이 되는 지금의 요하 서편에서 남쪽에 위치한 성이 된다. 남여성은 진번(眞番)의 남쪽 지역이 되는 임둔(臨屯) 땅에 있었던 것이 될 것이다.


바. 위씨조선(衛氏朝鮮) 멸망
서기전108년 계유년(癸酉年)에 한(漢)나라 유철(劉徹)이 평나(平那)를 노략질하여 우거를 멸망시키더니 4군(郡)을 두고자 사방으로 병력을 침략시켰다. 

한(漢)나라 유철(劉徹)은 한무제(漢武帝)를 가리키며, 평나(平那)는 위씨조선 땅의 중심지를 가리키는 것이 되고, 소위 한사군의 땅이 된 지역은 위씨조선 땅으로서 낙랑(樂浪), 번조선(番朝鮮) 땅, 진번(眞番), 임둔(臨屯), 구려(句麗)의 일부가 되며, 낙랑을 포함한 번조선 땅이 소위 낙랑군(樂浪郡)이 되고, 낙랑의 서북지역 중 구려의 일부가 현토군(玄免郡)이 되며, 낙랑군의 동쪽에 진번군, 진번군의 남쪽에 임둔군이 있었던 것이 된다.


사. 한(漢)나라가 위씨조선 땅에 군(郡)을 설치하다.
서기전108년에 낙랑군(樂浪郡)을 설치하고 서기전107년에 현토군(玄兎郡)을 설치하였다고 기록되고 있다.
소위 낙랑군은 서기전108년에 설치하였다 하고, 현토군은 서기전107년에 설치하였다 하며, 진번군과 임둔군에 대하여는 정확한 기록이 보이지 아니한 바, 서기전108년에 낙랑군과 함께 설치한 것으로 간주하고 있는 듯이 보이는데, 아마도 토착인의 자치에 맡겨진 것이 될 것이다.

한(漢)나라는 위씨조선을 멸망시키고 서기전108년에 단군조선의 낙랑홀 자리이던 곳에 낙랑군을 설치하고, 서기전107년에는 단군조선의 구려국 땅의 남부지역의 일부에 현토군을 설치하였던 것이 된다. 낙랑과 현토는 단군조선 시대에 이미 있던 지명으로서 한(漢)나라가 군명으로 그대로 사용한 것이 된다.

진번(眞番)과 임둔(臨屯)은 서기전194년 위만이 번조선을 뺏은 후 위씨정권이 침공으로 차지한 것이 되는데, 서기전108년에 한나라가 위씨조선을 멸망시키고 이전부터 사용하던 이름을 그대로 따서 진번군, 임둔군이라 명명한 것이 되며, 서기전82년에 북부여가 수복함으로써 서기전42년에 소서노(召西奴)가 비류와 온조를 데리고 이곳으로 와서 개척하여 어하라국(於瑕羅國)을 세워 서기전31년에 고주몽 성제(聖帝)로부터 제후로 봉해진 것이 된다.
 

아. 졸본의 고두막한이 동명(東明)이라 칭하며 다물업을 열어 북부여를 부흥시키다.
서기전108년 계유년(癸酉年)에 고두막한(高豆莫汗)이 일찍이 북부여가 쇠약해지고 한(漢)나라 도둑들이 왕성해짐을 보고 북부여의 부흥을 위하여, 분연히 세상을 구할 뜻을 세워 졸본(卒本)에서 즉위하고 스스로 동명(東明)이라 하였다. 고두막한을 고열가(古列加)의 후손이라고 한다.

고두막한(高豆莫汗)은 졸본(卒本)의 한(汗) 즉 북부여의 제후이다. 졸본은 단군조선 시대에 제후국 중의 하나이다.
여기 동명(東明)은 고두막한이 세운 동명국(東明國)이기도 하며 고두막한이 한(汗)에서 나아가 왕(王)을 칭하여 동명왕(東明王)임을 나타낸다. 왕(王)은 독자적인 군사권을 가지므로 명을 받아 군사권을 수행하는 비왕(裨王)인 한(汗)과는 다르다. 굳이 왕이라 하는 것은 그냥 제후가 아닌 독자적으로 군사권을 가진 것을 나타내는 것이 된다.

고두막한의 고(高)는 고씨라는 성씨가 되고, 두막(豆莫=豆莫婁 : 콩마루=큰마루)은 “큰 머리”라는 뜻을 소리로 표기한 글자가 되며, 한(汗)은 단군조선 시대의 지방 천하왕(天下王)인 군후(君侯)를 가리킨다. 

즉 한(汗)은 지방의 천하왕으로서 고대중국의 천자(天子)에 해당하는 작위(爵位)가 된다. 작위체계상으로 세분하면, 군(君)>공(公)>후(侯)>백(伯)>자(子)>남(男)의 앞에 천국(天國), 천조(天朝)에서 명을 받은 봉작(封爵)이라는 의미로서 천(天)이라는 글자를 붙이면, 천군(天君)>천공(天公)>천후(天侯)>천백(天伯)>천자(天子)>천남(天男)이 되는데, 천자는 끝에서 두 번째 봉작이 되고 단군조선의 한(汗)은 천군(天君)에서 천남(天男)을 통칭한 것이 된다. 반면, 진한, 마한, 번한의 한(韓)은 특별히 일반적인 한(汗)보다 한 단계 위가 되는 천왕격(天王格)으로서 천제(天帝), 천왕(天王)의 비왕(裨王)이 된다.

서기전108년에 졸본 출신의 고두막한(高豆莫汗)이 펼친 북부여(北扶餘) 부흥의 다물업(多勿業)은, 서기전59년에 동부여(東扶餘)에서 졸본(卒本)으로 오면서 오이, 마리, 협보, 재사, 묵거, 무골의 의인(義人)을 얻은 고주몽(高朱蒙)에 의하여 단군조선 구려(高句麗) 부흥의 다물업으로 계승된다.   


자. 동명왕 고두막한이 한(漢)나라를 격파하다.
서기전106년 을해년(乙亥年)에 동명왕(東明王) 고두막한(高豆莫汗)이 스스로 장수가 되어 의병(義兵)을 일으켜 격문을 전하니 이르는 곳마다 무적이었으며, 열흘이 못되어 5,000명의 의병이 모여 한(漢)나라 침략군을 연파하였고, 이에 지방의 백성들 모두가 사방에서 일어나 호응함으로써 싸우는 군사를 도와서 크게 떨쳐 보답하였다. 한(漢)나라 도둑들은 싸울 때마다 먼 곳에서 그 모습만 보고도 무너져 흩어져 버리므로, 마침내 군대를 이끌고 구려하(九黎河)를 건너 요동(遼東)의 서안평(西安平)에 이르렀으니 바로 옛 고리국(槀離國)의 땅이었다.

동명왕 고두막한이 스스로 의병(義兵)을 일으켜 침략자인 한(漢)나라 군사와 전쟁을 한 것은 단지 북부여를 차지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애국심(愛國心)의 발로로서 북부여의 부흥(復興)을 꾀한 것이 된다. 물론 서기전87년부터 서기전86년에 걸쳐 북부여의 천왕 자리를 내놓으라고 고우루 천왕과 해부루 천왕을 위협하였던 것은 자신을 지지하는 막강한 군사력(軍事力)을 지니고 있었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 된다. 

여기서 요동(遼東)은 북부여(北扶餘)의 요동으로서 패수(浿水)가 되는 지금의 난하(灤河)의 동쪽 지역이자 소요수(小遼水)가 되는 지금의 청수하(淸水河)의 동쪽 지역을 가리킨다. 청수하는 지금의 영정하 중상류 지역에서 북동쪽에서 남서쪽으로 합류하는 강이며 이 합류지점에도 요(遼)와 관련된 지명이 있었다.

서안평(西安平)은 요동에 있는 땅인데, 소요수가 되는 청수하의 동쪽에 위치한 것이 되며, 패수가 되는 난하의 최상류지역에 위치하는 것이 된다.
고리국(槀離國)은 곧 단군조선 전기의 군국(君國)이던 구려국(句麗國)을 가리키는데, 고리(槀離)라는 말과 구려(句麗)라는 말은 같은 말을 나타낸 표기가 되는데, 구려의 려(麗)를 땅이라는 의미로서 구리라 읽으면 같은 말임이 드러나게 된다. 

서안평(西安平)은 서쪽에 위치한 안평(安平)이라는 뜻을 가지는데, 원래의 안평은 대요수가 되는 지금의 영정하 동쪽에 위치한 땅이며, 여기 서안평은 대요수(大遼水)와 소유수(小遼水)의 동쪽에 있어 요동 땅에 위치한 것이 되는데, 구려하(九黎河)의 최상류지역 부근에 있는 서안평은 곧 소요수의 바로 동쪽에 위치한 땅이 되어 구려국 즉 고리국 땅에 있었던 것이다. 

서안평(西安平)은 고구려의 요새이기도 하며 후대에 거란(契丹, 遼)의 수도가 된 곳으로서 원래의 거란의 요하(遼河)가 되는 소요수(小遼水)가 있는 곳이고, 구려하(九黎河) 즉 지금의 서요하(西遼河) 상류지역에 위치하고 있는 것이 된다. 신(新)나라의 왕망(王芒)은 서안평을 북안평(北安平)이라 불렀는데, 상대적으로 남쪽에도 안평이라는 지명이 있었던 것이 된다.


차. 고두막한이 배천(裵川)의 한(漢)나라 도둑들을 격파하다.
서기전87년 갑오년(甲午年)에 동명왕(東明王) 고두막한(高豆莫汗)이 장수를 보내어 배천(裵川)의 한나라 도둑들을 쳐부수고 유민(遺民)과 힘을 합하여 향하는 곳마다 한(漢)나라 도둑떼를 연파하더니, 그 수비 장수까지 사로잡았으며 방비를 잘 갖추어 적에 대비하였다.

배천(裵川)은 진번(眞番)이나 임둔(臨屯)의 땅에 있었던 작은 강으로 추정되는데, 진번국(眞番國)의 유민(遺民)이자 번조선(番朝鮮)의 유민(遺民)이며 위씨조선(衛氏朝鮮)의 유민(遺民)이 되는 사람들과 합세하여 한(漢)나라 군사를 물리친 것이 되고, 실제로 서기전82년에는 진번과 임둔 땅을 수복한 것으로 된다.


카. 동명왕 고두막한이 천제자(天帝子)라 칭하며 나라를 비키라 하다.
서기전87년 갑오년(甲午년) 10월에 동명왕(東明王) 고두막한(高豆莫汗)은 사람을 시켜서 고하기를 “나는 천제자(天帝子)인데 장차 이곳에 도읍을 정하고자 하니, 왕(王)은 이 땅에서 옮겨가시오”라고 하니, 고우루 천왕은 매우 곤란해졌다. 마침내 고우루 천왕은 걱정으로 병을 얻어 붕어하였다.

실제로 동명왕 고두막한은 졸본의 제후인 한(汗)으로서 단군 고열과(高列加) 천왕의 후손이며, 돌아가신 단군천왕을 높이면 천제(天帝)가 되어, 고두막한 자신은 현재는 천왕(天王)은 아니지만 천왕이 될 자격을 가진 천제자(天帝子)가 자연스레 되는 것이다. 즉 천제자(天帝子)는 천왕(天王)과 동격이라 보면 된다.

고우루 천왕은 서기전120년에 고진(高辰)을 고구려후로 봉하여 위씨조선을 방어하게 하였고, 이후 우거왕의 군사들이 동침하여 해성(海城) 이북의 50리를 잃고서 서기전115년에 수복하기도 하였으나, 북부여의 군사력이 약화일로에 있었던 것이 되는데, 서기전108년에 한나라가 위씨조선을 멸망시킬 때 북부여 조정이 속수무책으로 있어 졸본의 고두막한이 의병을 일으켜 한(漢)나라와 대적한 것이 된다.

이로써 보면, 당시 북부여의 세력은 약화되어 있어 고두막한이 동명왕이라 칭한 것을 제지할 수도 없었던 상황이어서 고우루 천왕이 힘으로 어찌할 수 없었던 시기가 된다. 이리하여 걱정만 하다가 병사한 것이 된다.


타. 아우 해부루 즉위
서기전87년 갑오년(甲午年)에 고우루(高于婁) 천왕께서 동명왕(東明王) 고두막한(高豆莫汗)의 위협에 걱정으로 병을 얻어 붕하시니, 고우루 천왕의 아우 해부루(解夫婁)가 즉위하였다.
태자나 아들의 세습이 아니라 형제세습이 되는데, 이는 고우루 천왕에게 태자나 아들이 없었거나 어렸기 때문일 수도 있다.
 


214f939251cbb51da9e396a1f2b9acb2_1597367051_7896.jpg

조 홍 근 40여년 족보·역사 연구 / [저서] 마고할미로부터 7만년/홍익인간 7만년 역사/천부경 인간완성-제1부 천부경과 음양오행 ·역원리 이해 등 / <고조선 문자> 검증역 · 허대동 저. 이민화 감수 / 공학사·법학사·언론학사·인문학사(중문학·영문학·국문학) / 해달별문화원 · 천부역사태학원 대표 / 민족회의 상임부대표 /  민족회의 역사광복군 총사령 / 기천검학 범사 / 참한역사신문협의회 감사 / 한뿌리사랑세계모임 자문위원 / 도선풍수지리신문 편집인 / 법무사 

__
한국기원 9218년 · 배달개천 5918년 · 단기4354년  
ichncokr@gmail.com 
ⓒ참한역사신문( www.ichn.co.kr ) 무단전재_재배포금지  
참한역사신문 본문글 바로가기 -> http://ichn.co.kr/chamhanin/75

 
 

천부도
날짜.07-13 / 조회.1288
천부도
천부도
날짜.07-13 / 조회.1113
천부도 (1)
한세상
날짜.07-26 / 조회.827
한세상
한세상
날짜.07-26 / 조회.758
한세상
개천문화축제 …
날짜.07-13 / 조회.1025
개천문화축제 하늘그림궁에는....
일월북극성도
날짜.07-19 / 조회.96
일월북극성도
북부여 단군8위
날짜.07-12 / 조회.99
북부여 단군8위
북부여 단군8위
날짜.07-12 / 조회.451
북부여 단군8위
북부여 제8대 …
날짜.07-12 / 조회.199
북부여 제8대 고주몽(高朱蒙)천왕
북부여 제7대 …
날짜.07-12 / 조회.189
북부여 제7대 고무서(高無胥)천왕
북부여 제6대 …
날짜.07-12 / 조회.194
북부여 제6대 고두막(高豆莫)천왕
북부여 제5대 …
날짜.07-12 / 조회.185
북부여 제5대 해부루(解夫婁)천왕
북부여 제4대 …
날짜.07-12 / 조회.217
북부여 제4대 고우루(高于婁)천왕
북부여 제3대 …
날짜.07-12 / 조회.185
북부여 제3대 고해사(高奚斯)천왕
북부여 제2대 …
날짜.07-12 / 조회.215
북부여 제2대 모수리(慕漱離)천왕
북부여 제1대 …
날짜.07-12 / 조회.261
북부여 제1대 해모수(解慕漱)천왕
단군왕검과 비…
날짜.12-05 / 조회.265
단군왕검과 비서갑왕모의 홍익가정
단군왕검과 비…
날짜.12-05 / 조회.410
단군왕검과 비서갑왕모의 홍익가정
한웅천왕과 웅…
날짜.11-12 / 조회.225
한웅천왕과 웅녀왕모 그리고 아기 단군왕검
배달개천 5917년…
날짜.10-03 / 조회.385
배달개천 5917년 개천절을 맞아 "오룡五龍"그…
삼신할머니
날짜.05-10 / 조회.314
삼신할머니
삼신할머니
날짜.05-10 / 조회.288
삼신할머니
마고 삼신할매
날짜.04-09 / 조회.346
마고 삼신할매
소희
날짜.04-09 / 조회.297
소희
궁희
날짜.04-09 / 조회.318
궁희
마고
날짜.04-09 / 조회.332
마고
삼신_마고, 궁…
날짜.04-09 / 조회.319
삼신_마고, 궁희, 소희
삼신_마고, 궁…
날짜.04-09 / 조회.230
삼신_마고, 궁희, 소희
삼성도
날짜.01-27 / 조회.391
삼성도
삼성도
날짜.01-27 / 조회.325
삼성도
삼성도
날짜.01-27 / 조회.378
삼성도
산신도
날짜.01-06 / 조회.411
산신도
산신도
날짜.01-06 / 조회.382
산신도
나반과 아만
날짜.10-27 / 조회.375
나반과 아만
나반과 아만
날짜.08-04 / 조회.414
나반과 아만
한인천제
날짜.05-06 / 조회.531
한인천제
삼성과 부처 그…
날짜.05-06 / 조회.461
삼성과 부처 그리고 예수
배달나라 18세 …
날짜.01-31 / 조회.541
배달나라 18세 거불단 환웅천황
배달나라 17세 …
날짜.01-31 / 조회.405
배달나라 17세 혁다세 환웅천황
배달나라 16세 …
날짜.01-31 / 조회.481
배달나라 16세 축다리 환웅천황
배달나라 15세 …
날짜.01-31 / 조회.408
배달나라 15세 치액특 환웅천황
배달나라 14세 …
날짜.01-31 / 조회.392
배달나라 14세 자오지 환웅천황
배달나라 13세 …
날짜.01-31 / 조회.391
배달나라 13세 사와라 환웅천황
배달나라 12세 …
날짜.01-31 / 조회.395
배달나라 12세 주무신 환웅천황
배달나라 11세 …
날짜.01-31 / 조회.402
배달나라 11세 거야발 환웅천황
배달나라 10세 …
날짜.01-31 / 조회.399
배달나라 10세 갈고 환웅천황
배달나라 9세 …
날짜.01-31 / 조회.402
배달나라 9세 양운 환웅천황
배달나라 8세 …
날짜.01-31 / 조회.426
배달나라 8세 안부련 환웅천황
배달나라 7세 …
날짜.01-31 / 조회.355
배달나라 7세 거련 환웅천황
배달나라 6세 …
날짜.01-31 / 조회.355
배달나라 6세 다의발 환웅천황
배달나라 5세 …
날짜.01-31 / 조회.419
배달나라 5세 태우의 환웅천황
배달나라 4세 …
날짜.01-31 / 조회.403
배달나라 4세 모사라 환웅천황
배달나라 3세 …
날짜.01-31 / 조회.507
배달나라 3세 우야고 환웅천황
배달나라 2세 …
날짜.01-31 / 조회.428
배달나라 2세 거불리 환웅천황
배달나라 1세 …
날짜.01-31 / 조회.454
배달나라 1세 거발한 환웅천황
북두칠성 제7성…
날짜.01-31 / 조회.522
북두칠성 제7성_요광성(搖光星)
북두칠성 제6성…
날짜.01-31 / 조회.465
북두칠성 제6성_개양성(開陽星)
북두칠성 제5성…
날짜.01-31 / 조회.501
북두칠성 제5성_옥형성(玉衡星)
북두칠성 제4성…
날짜.01-31 / 조회.539
북두칠성 제4성_천권성(天權星)
북두칠성 제3성…
날짜.01-31 / 조회.450
북두칠성 제3성_천기성(天璣星)
북두칠성 제2성…
날짜.01-31 / 조회.497
북두칠성 제2성_천선성(天璇星)
북두칠성 제1성…
날짜.01-31 / 조회.597
북두칠성 제1성_천추성(天樞星)
남북통일을 염…
날짜.08-28 / 조회.744
남북통일을 염원하며...^^
홍익인간 이화…
날짜.10-15 / 조회.781
홍익인간 이화세계_7인의 지구성인
삼성조
날짜.07-26 / 조회.656
삼성조
삼성조
날짜.07-26 / 조회.716
삼성조
삼성조
날짜.07-26 / 조회.659
삼성조
삼성조
날짜.07-26 / 조회.645
삼성조
한민족 정신적 …
날짜.07-26 / 조회.1105
한민족 정신적 구심인 환인, 환웅, 환검 "삼성…
한세상
날짜.07-26 / 조회.827
한세상
한세상
날짜.07-26 / 조회.758
한세상
태극
날짜.10-13 / 조회.595
태극
웅녀와 아기단…
날짜.02-07 / 조회.1013
웅녀와 아기단군 왕검
홍익가정
날짜.02-06 / 조회.612
홍익가정
나반과 아만
날짜.02-06 / 조회.784
나반과 아만
홍익가정
날짜.02-06 / 조회.685
홍익가정
대한민국 만세!
날짜.10-15 / 조회.646
대한민국 만세!
홍익가정_나반…
날짜.10-15 / 조회.609
홍익가정_나반과 아만
홍익가정
날짜.10-15 / 조회.552
홍익가정
단군47위_人
날짜.10-15 / 조회.704
단군47위_人 (2)
단군47위_地
날짜.10-15 / 조회.609
단군47위_地
단군47위_天
날짜.10-15 / 조회.631
단군47위_天
옛조선 2대 황…
날짜.10-15 / 조회.1114
옛조선 2대 황모님_용태부인
단군왕검과 비…
날짜.10-15 / 조회.1193
단군왕검과 비서갑황모
비서갑 황모
날짜.10-15 / 조회.751
비서갑 황모
단군왕검
날짜.10-15 / 조회.892
단군왕검
산신도
날짜.10-15 / 조회.695
산신도
태호복희와 여…
날짜.07-28 / 조회.940
태호복희와 여와
배달나라 18분…
날짜.07-28 / 조회.1144
배달나라 18분의 환웅천황과 웅녀황모
웅녀18위 _ 人
날짜.07-28 / 조회.745
웅녀18위 _ 人
웅녀18위 _ 地
날짜.07-28 / 조회.783
웅녀18위 _ 地
웅녀18위 _ 天
날짜.07-28 / 조회.602
웅녀18위 _ 天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723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8대 거…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75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7대 혁…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25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6대 축…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86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5대 치…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792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4대 자…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49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3대 사…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971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2대 주…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51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1대 거…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55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10대 갈…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569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9대 양운…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515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8대 안부…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655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7대 거련…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541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6대 다의…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882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5대 태우…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719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4대 모사…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769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3대 우야…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531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배달나라 2대 거불…
한민족의 아버…
날짜.07-28 / 조회.736
한민족의 아버지와 어머니 1대 거발한 환웅천…
환웅18위_人
날짜.07-28 / 조회.559
환웅18위_人
환웅18위_地
날짜.07-28 / 조회.946
환웅18위_地
환웅18위_天
날짜.07-28 / 조회.571
환웅18위_天
칠선녀_백두산 …
날짜.07-28 / 조회.773
칠선녀_백두산 시리즈
원방각과 칠선…
날짜.07-28 / 조회.618
원방각과 칠선녀 02
환인 칠성과 칠…
날짜.07-28 / 조회.519
환인 칠성과 칠선녀
칠선녀_환국 7…
날짜.07-28 / 조회.659
칠선녀_환국 7대 지위리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_환국 6…
날짜.07-28 / 조회.598
칠선녀_환국 6대 구을리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_환국 5…
날짜.07-28 / 조회.590
칠선녀_환국 5대 석제임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_환국 4…
날짜.07-28 / 조회.830
칠선녀_환국 4대 주우양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_환국 3…
날짜.07-28 / 조회.756
칠선녀_환국 3대 고시리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_환국 2…
날짜.07-28 / 조회.1139
칠선녀_환국 2대 혁서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_환국 1…
날짜.07-28 / 조회.995
칠선녀_환국 1대 안파견 환인천제의 부인
칠선녀 人
날짜.07-28 / 조회.554
칠선녀 人
칠선녀 地
날짜.07-28 / 조회.577
칠선녀 地
칠선녀 天
날짜.07-28 / 조회.575
칠선녀 天
환국 7대 지위…
날짜.07-28 / 조회.1227
환국 7대 지위리 환인천제
환국 6대 구을…
날짜.07-28 / 조회.968
환국 6대 구을리 환인천제
환국 5대 석제…
날짜.07-28 / 조회.590
환국 5대 석제임 환인천제
환국 4대 주우…
날짜.07-28 / 조회.1543
환국 4대 주우양 환인천제
환국 3대 고시…
날짜.07-28 / 조회.1177
환국 3대 고시리 환인천제
환국 2대 혁서 …
날짜.07-28 / 조회.824
환국 2대 혁서 환인천제
환국 1세 안파…
날짜.07-28 / 조회.682
환국 1세 안파견 환인천제
환인 칠성도 人
날짜.07-28 / 조회.664
환인 칠성도 人
환인 칠성도 地
날짜.07-28 / 조회.589
환인 칠성도 地
환인 칠성도 天
날짜.07-28 / 조회.688
환인 칠성도 天
삼성조
날짜.07-26 / 조회.567
삼성조
환검 한아버지
날짜.07-26 / 조회.616
환검 한아버지
환웅 한아버지
날짜.07-26 / 조회.557
환웅 한아버지
환인 한아버지
날짜.07-26 / 조회.556
환인 한아버지
환인 한아버지
날짜.07-26 / 조회.511
환인 한아버지
아만
날짜.07-26 / 조회.539
아만
나반 혹은 유인…
날짜.07-26 / 조회.631
나반 혹은 유인씨
4천황_황궁씨, …
날짜.07-26 / 조회.1010
4천황_황궁씨, 백소씨, 청궁씨, 흑소씨
소희한어머니…
날짜.07-26 / 조회.556
소희한어머니의 두번째 천녀입니다.
흑소씨
날짜.07-26 / 조회.645
흑소씨
궁희한어머니…
날짜.07-26 / 조회.514
궁희한어머니의 두번째 천녀입니다.
청궁씨
날짜.07-26 / 조회.576
청궁씨
소희한어머니…
날짜.07-26 / 조회.552
소희한어머니의 첫번째 천녀입니다.
백소씨
날짜.07-26 / 조회.575
백소씨
궁희한어머니…
날짜.07-26 / 조회.507
궁희한어머니의 첫번째 천녀
황궁씨
날짜.07-26 / 조회.658
황궁씨
궁씨와 소씨
날짜.07-26 / 조회.541
궁씨와 소씨
궁씨와 소씨족
날짜.07-26 / 조회.534
궁씨와 소씨족
개천문화축제 …
날짜.07-13 / 조회.1025
개천문화축제 하늘그림궁에는....
소희 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490
소희 한어머니와 백소씨와 흑소씨 그리고 두 …
궁희 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660
궁희 한어머니와 황궁씨와 청궁씨 그리고 두 …
소희 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494
소희 한어머니
소희 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561
소희 한어머니
소희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625
소희한어머니
궁희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504
궁희한어머니
궁희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562
궁희한어머니
궁희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603
궁희한어머니
백산할미 백두…
날짜.07-13 / 조회.967
백산할미 백두산에 거하시다.
백산할미
날짜.07-13 / 조회.736
백산할미
천부도
날짜.07-13 / 조회.1113
천부도 (1)
천부도
날짜.07-13 / 조회.1288
천부도
마고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712
마고한어머니
마고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574
마고한어머니
마고 한어머니
날짜.07-13 / 조회.613
마고 한어머니
 




- 맨위로 -